[사진=연합뉴스]


한국신용정보원은 예금보험공사, 저축은행중앙회와 '데이터 교류 및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각 기관은 저축은행업 및 금융산업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저축은행 금융거래 및 금융산업 관련 데이터 교류·활용 △공동연구 수행 △최신 금융 동향 및 통계·분석보고서 공동 활용 등을 통한 상호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했다.

이를 위한 첫 단계로, 각 기관은 저축은행 리스크분석 노하우를 바탕으로 △저축은행업권 가계대출 다중채무 및 연체 현황, 여신심사 시 대안정보 활용 효과 등을 공동연구 주제로 선정하고 △신정원 금융 빅데이터 개방시스템(CreDB) 등 빅데이터를 이용하여 분석할 계획이다.

신현준 신정원장은 "이번 협약은 금융정책 수립을 위한 유관기관 간 빅데이터 기반 협업의 선도적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