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맞춤 영양제 추천 플랫폼 ‘필리’서 ‘리턴업 발효효소’ 판매

CJ제일제당 리턴업 발효효소베이직.[사진=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이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케어위드와 손잡고 개인 맞춤형 건강기능식품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섰다.

CJ제일제당은 케어위드가 운영하는 개인 맞춤 영양제 추천 플랫폼인 ‘필리’에서 건기식 제품 정기배송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지난 2월 CJ제일제당이 케어위드와 개인별 맞춤형 건기식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후 첫 행보다.

필리를 통해 선보이는 제품은 소화를 돕는 영양제 제품인 ‘리턴업 발효효소’다. CJ제일제당의 특허 균주로 밀, 퀴노아, 현미, 귀리, 렌틸콩, 찰보리 등 6가지 곡물을 발효시켜 만들었다.

김치 유래 기능성 유산균으로 발효시킨 쌀겨 성분을 넣어 항비만 및 항콜레스테롤 효능도 갖췄다. 이는 CJ제일제당과 조선대가 함께 ‘김치 유래 기능성 유산균을 활용한 미강발효제품 개발 및 산업화’라는 국책 과제를 통해 입증됐다.

필리를 통해 신청하면 40% 할인된 가격으로 한 달에 한 번 ‘리턴업 발효효소’ 제품을 배송 받을 수 있다. 필리는 건강 설문 65만건 이상의 빅데이터를 토대로 누적 구독자 4만명을 보유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소비자 니즈에 맞춰 다양한 건기식 제품을 판매할 계획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기초영양부터 스페셜케어까지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중장기적으로 연구개발(R&D) 노하우를 바탕으로 개인 맞춤형 건기식 자체 브랜드를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