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속가능투자 프레임워크로 ESG 리스크 관리
  • 투자 대상 기업 경영전략·전문성 등 체계적 분석
 

스탠다드차타드그룹 지속가능투자 프레임워크[사진=SC제일은행]

최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이 주요 산업군에서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SC제일은행이 투자자에게 적합한 ESG 상품을 엄선해 고객의 지속가능한 투자를 지원하고 있다. 
 
SC제일은행의 모회사인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은 투자자들에게 적합한 지속가능투자 솔루션을 제안하기 위해 ESG 상품 선정 로드맵인 ‘지속가능투자 프레임워크’를 가동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투자 기업의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 리스크를 평가해 장기적으로 우수한 성과를 달성할 수 있는 투자 대상을 선별하는 프로세스다.
 
SC그룹은 글로벌 펀드평가 기업 ‘모닝스타’와 ESG 리서치업체 ‘서스터널리틱스’의 데이터를 활용해 주식과 채권의 ESG 리스크를 평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거의 없음’부터 ‘심각’까지 5단계로 분류하고 이를 정량화한다. SC그룹은 이를 통해 ESG 리스크를 잘 관리하는 기업이 발행한 주식과 채권을 선별한다.
 
투자자들이 지속가능한 투자에 참여할 수 있도록 ESG 추천펀드도 제공한다. ESG 추천펀드란 ‘ESG 셀렉트 펀드’와 ‘ESG SI펀드’를 말한다. ESG 셀렉트 펀드는 SC제일은행이 추천하는 펀드 중 은행의 지속가능투자 기준과 프로세스를 통과한 펀드다. 펀드 투자 대상 기업이 UN 글로벌 협약에서 정한 사회적 의무와 역할 원칙을 위배하는지, 핵무기 생산과 발전용 석탄 생산에 관여하는지 등을 살펴본다. 이후 펀드 운용팀 투자 대상 기업의 ESG 경영전략과 전문성, ESG 평가 기준 등을 종합적으로 이해하는지 평가한다.
 

SC제일은행 지속가능투자 상품 라인업[사진=SC제일은행]

ESG SI 펀드는 모닝스타가 지속가능 투자 상품으로 분류한 펀드의 집합이다. 이 상품은 투자자에게 지속가능한 투자라는 글로벌 투자테마에 투자할 기회를 제공한다. ESG 경영을 실천하면서 재무성과를 달성할 수 있는 기업에도 투자할 수 있고, 일관된 ESG 리스크를 평가하고 이를 투자 포트폴리오에 반영할 수도 있다고 SC그룹은 강조했다.
 
앞서 SC제일은행은 ESG 활동과 지속가능한 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해 고객 참여형 탄소중립 캠페인인 ‘착한숲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고객이 이벤트에 참여해 탄소 중립을 선언하면 ‘디지털 착한 숲’에 디지털 나무 한 그루를 심을 수 있다. 디지털 나무를 심은 고객이 3000명을 넘어설 경우, SC제일은행이 착한 숲에 나무 1000그루를 심는다.
 
이외에도 SC그룹은 지난해 말에 2030년까지 녹색·전환 금융에 3000억 달러(약 360조6000억원)를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 글로벌 기후변화 위기에 대응하고, 기업고객의 탄소중립 이행을 촉진하기 위해서다.
 
SC제일은행도 2019년부터 지속가능투자에 대한 고객들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VIP 초청 고객 세미나, ESG 관련 웰스케어 웹 세미나를 진행해 ESG 투자 문턱을 낮춰왔다.
 

SC제일은행 본사[사진=SC제일은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