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주경제 DB]


◆아주경제 주요뉴스
▷정은보 금감원장, 사료·M&A테마 난립에 경고… 엄정조치 주문
-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이 최근 일부 기업들의 주가가 이상 급등이 이뤄지고 있어 해당기업과 투자자들에게 경고.
-최근 쌍용자동차 매각과 관련해 참여기업들의 주가가 급등락이 이어지고 있고, 사료 관련 테마주가 급등하면서 인수합병(M&A)을 이슈로 장외시장에 상장된 기업 주가도 이상 변동.
-정 원장 "최근 금리 인상, 인플레이션 우려, 러시아사태 등에 편승해 테마주 형성 등 시장 분위기에 편승한 불공정거래 개연성이 나타나고 있어 시장질서를 바로잡을 필요가 있다"
-주요 사례로는 △쌍용차 매각에서 드러난 부실기업 매각과정에서 참여기업의 주가 이상 변동 △실체가 불분명한 투자조합 등의 상장사 인수관련 주가 이상 변동 △카나리아바이오(옛 두올물산) 사례에서 나타난 코스닥과 K-OTC 등 이종시장 기업간 M&A과정의 주가 이상 변동 △현대사료 주가 급등에서 나타난 원자재나 부품․소재 급등관련 테마형성에 따른 주가 이상 변동
-정 원장 "금융위원회와 한국거래소 등 유관기관과도 긴밀히 공조해 불공정거래 혐의가 발견될 경우 엄정 조치할 필요가 있다"
-"올해 4월말 현재 총 10건의 투자조합이 연관된 불공정거래 사건을 조사 중"

◆주요 리포트
▷예고된 빅스텝 인상과 신중한 파월 [하나금융투자]
-미 연준은 5월 FOMC 회의에서 정책금리 목표 범위를 50bp 인상하고(0.75~1.00%) 6월 1일부터 양적긴축을 시작한다고 발표
-시장 예상에 부합한 결정이었지만, 기자회견에서 파월 의장이 향후 75bp 인상 가능성을 배제하면서 금번 회의는 다소 비둘기파적으로 평가.
-연준, "코로나 관련 중국 락다운이 공급망차질을 악화시킬 수 있으며, 위원회는 인플레이션 리스크에 매우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고 언급하며 물가 대응 의지를 강하게 보여줘.
-6월부터 시작되는 양적긴축은 만기 도래 채권의 재투자 중단을 통해 예측 가능한 방식 으로 진행.
-국채는 월 300억 달러로 시작해 3개월 뒤에는 월 600억 달러 규모로 늘어나고, MBS는 월 175억 달러로 시작해 3개월 뒤에는 월 350억 달러 규모로 늘어나.
-선물시장은 6월 FOMC에서 75bp 금리 인상 확률을 95% 넘게 반영 중이지만 부정적 의사를 표현하면서 금리 인상 속도에 대한 기대감은 급격히 낮아져.
-6월 50bp 인상 이후 인플레이션 피크아웃과 미국 경기 약화 우려로 금리 인상 속도가 다소 줄어들 것(7월, 12월 각각 25bp).

◆장 마감 후(4일) 주요공시
▷GS리테일1분기 영업이익이 27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2% 감소. 1분기 매출액은 2조 5984억원으로 전기 대비 2.1% 감소.
▷태영건설, 연결재무제표 기준 1분기 영업이익이 283억원으로 전년 대비 35.7% 감소. 같은 기간 매출액은 5829억원으로 13. 8% 증가.
▷지누스, 1분기 영업이익이 28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1% 증가. 같은 기간 매출액은 2907억원으로 6% 늘어.
▷동아쏘시오홀딩스, 1분기 영업손실이 20억원으로 적자전환. 같은 기간 매출액은 2232억원으로 16.1% 증가.
▷효성중공업, 1221억원 규모의 '남아프리카공화국 콰줄루나탈 주 Pongola, Elandskop 변전소 BESS 설계·설치·시운전' 계약을 수주.
▷삼양패키징, 1분기 영업이익이 1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68.6% 감소. 같은 기간 매출액은 971억원으로 18.3% 증가.
▷동아에스티, 보건복지부로부터 약사법 위반으로 과징금 및 전문의약품 일부 품목에 대해 급여정지 처분을 108억원 부과.
▷동원산업,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85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2% 증가. 같은기간 매출액은 8159억원으로 18.7% 증가.

◆펀드 동향(3일 기준, ETF 제외)
▷국내 주식형 +200억원
▷해외 주식형 -2억원

◆오늘(6일) 주요일정
▷한국 : 4월 외환보유고
▷미국 : 3월 소미자신용지수, 4월 비농업부분고용지수·실업률
▷중국 : 4월 외환오뷰고
▷일본 : 4월 지분은행 PMI 종합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