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반기 제주서 이동 충전 시범 운영
SK렌터카는 전기차 배터리 전문 기업 SK온, 전기차 충전 서비스 전문 사업자 '에바', 배터리 진단 전문 기업 '민테크'와 함께 '지속가능한 친환경 전기차 충전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SK렌터카에 따르면 이들 회사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지속 가능한 친환경 전기차 충전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세부적으로는 △전기차 이동 충전 서비스 생태계 고도화 △충전 데이터 수집 및 이를 기반한 새로운 모빌리티 서비스 공동 개발 등을 추진한다.
 
에바는 전기차 충전 기술을 활용한 이동형 충전 솔루션을 개발하며 SK온은 수명을 다한 니로 전기차에서 탈거한 배터리를 확보해 배터리의 상태를 정밀하게 진단하고 평가해 안정성을 확인한 후 이동형 충전 서비스에 활용할 수 있도록 SK렌터카에 제공한다.
 
SK렌터카는 전기차 렌털 고객에게 이동 충전 서비스를 제공하고, 유관 데이터를 수집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 데이터는 SK온을 통해 분석되며, 민테크는 ‘사용 후 배터리’의 안정성과 효율성을 검증한다.
 
SK렌터카는 올해 하반기 제주지점에서 전기차 이동 충전 시범 운영에 나서 무료 방문 서비스를 제공한다.
 
SK렌터카 관계자는 “전기차 관련 최고의 기업들이 뜻을 모아 충전 편의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지속가능한 친환경 전기차 배터리 선순환 모델 구축도 함께 하게 됐다”며 “각 사 협력을 통해 수집한 배터리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 중심의 차별화된 친환경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신사업 기회를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정우성 SK온 E-Mobility 사업부장(왼쪽 셋째부터), 김현수 SK렌터카 Mobility BM개발 본부장, 홍영진 민테크 대표이사, 이훈 에바 대표이사가 ‘지속 가능한 친환경 전기차 충전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SK렌터카]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소비자정책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