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국 신설 반대 대국민 홍보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경찰직장협의회(경찰직협) 관계자들이 25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에서 행정안전부 경찰국 신설 반대 홍보전을 하고 있다.


영화 '비상선언' 언론시사회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비상선언' 언론시사회에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해준, 임시완, 김남길, 전도연, 한재림, 송강호, 이병헌, 김소진. 


임영웅, '데뷔 후 첫 영화 VIP시사회 참석'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가수 임영웅이 25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비상선언'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육군, 최대 규모 항공작전 훈련 공개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지난 25일 경기도 이천시 육군항공사령부에서 열린 대규모 항공작전 훈련에서 AH-64E 아파치 가디언 공격헬기, UH-60P 블랙호크, CH-47D 시누크 헬기가 호버링하고 있다. 


코로나 확진자, 98일만에 다시 10만명 위로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만285명 발생한 27일 서울 송파구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직원들이 코로나19 현황모니터를 살펴보고 있다.


금융위원장-금융업권협회장 간담회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김주현 금융위원장(가운데)이 27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위원장-금융업권협회장 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조선 왕실 어보 담던 '보록' 귀환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27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의집에서 국립고궁박물관 직원들이 영국에 반출됐다가 최근 환수된 조선 왕실 유물 '보록'을 공개하고 있다.

문화재청과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이 글로벌 게임사인 라이엇게임즈의 후원을 받아 국내로 들여온 조선 왕실 유물 '보록'은 왕과 왕비에게 존호(尊號), 시호(諡號) 등을 올리며 제작된 인장인 '어보'를 보관하는 외함이다.


경찰청, 전세사기 전담 수사본부 현판식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윤승영 국가수사본부 수사국장(오른쪽에서 두번째) 등 경찰 관계자들이 28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에서 열린 전세사기 전담수사본부 현판 제막을 하고 있다.


신세계푸드, '아질산나트륨' 걱정 없는 '베러미트 식물성 런천' 캔 햄 출시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송현석 신세계푸드 대표이사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데블스도어에서 열린 '베러미트 신제품 론칭 및 비전 설명회'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주경제-대한민국브랜드협회, 'ESG기반 전략적 상호 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식' 진행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2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아주경제 본사에서 진행된 '(주)아주뉴스코퍼레이션-(사)대한민국브랜드협회, ESG기반 전략적 상호 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오종석 아주경제신문 사장(왼쪽 네번째)과 조세현 사단법인 대한민국브랜드협회 이사장(왼쪽 다섯번째)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입주 앞둔 한남동 대통령 관저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 남산서울타워 전망대에서 디지털망원경을 통해 윤석열 대통령의 한남동 관저 모습이 보이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