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보선 참패 與, 지도부 총사퇴 "책임 통감하는 당연한 결과"

황재희 기자입력 : 2021-04-08 13:07
김태년 당대표 직무대행, 오후 1시 입장 발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직무대행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4·7 재‧보궐선거 참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총사퇴한다.

민주당은 8일 오전 의원총회를 열고 이같이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태년 당대표 직무대행은 오후 1시 이와 관련한 공식 성명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노웅래 민주당 최고위원은 이날 의원총회 후 기자들과 만나 '사퇴쪽으로 의견을 모았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답했다. 이어 "책임지고 통감하는 것"이라며 "당연한 결과"라고 덧붙였다.

신동근 민주당 최고위원은 의총 진행 도중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인 페이스북을 통해 “최고위원으로서 책임을 통감한다. 오늘부로 최고위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