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국내 가상자산 시장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4000만원대로 급락했다.

21일 오후 2시20분 기준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에서 1비트코인은 4758만2000원으로 24시간 전보다 4.16% 떨어졌다. 같은 시간 빗썸에서도 비트코인은 전날보다 8.21% 하락한 4751만9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올해 들어 긴축 정책을 본격적으로 예고하면서 지난달 말부터 우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한 달 전(업비트 기준 6002만3000원)보다 약 20% 하락했다.

이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현물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의 출시 승인을 거부한 소식은 비트코인 가격의 하락 압력을 더하고 있다. 또한, 세계 3위 가상화폐 채굴 국가인 러시아는 가상화폐 채굴·거래를 전면 금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점도 부정적인 이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