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QR체크인, 백신 예약 등 공공 서비스는 카카오톡서 43억건 이용

카카오 코로나 백서 요약 [사진=카카오 제공]

카카오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노력을 데이터로 공개했다.

카카오는 24일, 코로나19 기간 동안 카카오톡 등 주요 서비스 이용 기록을 데이터화 한 '카카오 코로나 백서, 두 번째 이야기 : 코로나 극복을 위한 우리와 카카오의 노력'을 발간했다고 밝혔다. 지난 2020년 9월, 코로나19의 발생 및 지속적 확산 전후를 기점으로 카카오 서비스들이 일상에 미친 영향과 변화를 살펴볼 수 있는 ‘카카오 코로나 백서’를 발행한 후 두번째 백서다.

이번 백서에서는 2년 이상 이어진 팬데믹(Pandemic) 극복을 위한 카카오의 서비스와 지원 활동을 다뤘다. △코로나19 관련 정보 제공 △정부와의 협력 서비스 △소상공인 지원 노력 △코로나19 극복 모금 △안전한 이동 지원 △비대면 소통 활성화 △카카오 크루를 위한 지원 등 7가지 분야로 구성했다. 카카오게임즈, 카카오모빌리티, 카카오뱅크, 카카오페이, 그라운드X 등 카카오 공동체들도 함께 참여했다.

코로나19 기간 동안 국민들은 카카오 플랫폼에서 코로나19 관련 정보를 22억9730만9797번 조회했다. 비대면수업, QR체크인, 백신 예약 등 코로나19 관련 공공 서비스들은 카카오 플랫폼을 통해 43억1837만6636번(서비스 시점부터 현재까지 이용횟수·메시지 발송건수) 연결됐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한 다양한 지원도 이뤄졌다. 총 223억4000만원 규모로 판로 지원 및 서비스 이용료 환급, 이자 및 금리 지원 등을 진행했다. 이와 함께 '카카오 같이가치'를 통해 코로나19 취약계층을 위한 모금을 진행한 결과 국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속에 총 58억8105만4062원(카카오 공동체-이용자 기부 합산)을 모금했다.

카카오 코로나 백서는 카카오 브런치에서 누구나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스마트 디바이스 카카오미니·카카오미니헥사 등을 통해 내용을 음성으로 들을 수 있는 서비스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홍은택 카카오 ESG 총괄은 "두 번째로 발간한 이번 백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카카오와 우리 사회의 다양한 노력을 카카오의 데이터로 비춰보고자 했다"며 "긴 시간 이어진 팬데믹을 모두의 노력으로 극복해 온 만큼, 일상 회복의 속도가 더 빠르게 완연해지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