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애인 100여명과 영화관람 함께하며 문화체험 나들이

[사진=KT스카이라이프]

KT스카이라이프 임직원들이 25일 발달장애인들과 영화관람을 함께하며 장애인들의 문화체험 나들이를 도왔다.

스카이라이프 본사가 위치한 마포구 상암동 인근 극장에서 개최된 행사에서 참여자들은 봉사자와 장애인으로 팀을 이뤄 애니메이션 영화 '배드 가이즈'를 관람한 뒤, 점심식사를 함께했다. 이날 행사에는 8개 단체의 장애인 100여명과 사회복지사 등 종사자, 스카이라이프 임직원 등 총 170여명이 참여했다.

스카이라이프는 '서대문 장애인 복지시설 연합회'와 함께 본 행사를 기획했다. 코로나19로 장애인들의 외부활동이 더욱 제한됐었던 시기를 지나 위드 코로나를 맞는 첫걸음으로 그들에게 일상 회복과 최소한의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자는 취지다. 일회성 행사에 그치지 않도록 올해 하반기에 한차례 더 행사를 준비할 계획이다.

김철수 스카이라이프 대표는 "문화체험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은 장애인들의 안전한 영화관람을 지원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스카이라이프는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을 찾아 사회 속에서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카이라이프는 도서산간 지역의 복지시설 등에 UHD TV 및 위성방송 평생 무료 시청을 지원하는 '사랑의 안테나' 외에 폐 방송장비 판매 수익금으로 중증장애인에게 맞춤형 휠체어를 제공하는 'Move with 스카이라이프', 만 18세가 되어 의무적으로 보호시설에서 퇴소하게 된 청소년들의 자립을 지원하는 'SOS 장학금 지원사업' 등의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