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강원 강릉시 소재 한 식당과 호프집에서 흉기를 휘둘러 식당 주인을 살해하고, 호프집 주인에게 중상을 입힌 60대가 경찰에 구속됐다.

2일 강릉경찰서에 따르면 춘천지법 강릉지원은 살인과 살인미수 혐의로 청구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경찰은 추가 조사 후 사건을 검찰에 넘길 방침이다.

A씨는 지난달 30일 오후 5시께 강릉시 한 식당에서 흉기를 휘둘러 50대 여주인 B씨를 살해하고 이후 호프집에서도 흉기를 휘둘러 50대 여주인 C씨를 살해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C씨는 수술을 받았으나 상태가 좋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두 번째 범행을 저지른 뒤 경찰에 자수했다. 조사 결과 A씨는 C씨가 평소에 자신을 무시한다고 생각해 범행하려고 했으나 가게 문이 닫혀 있자, B씨의 가게에서 술을 마시던 중 B씨로부터 핀잔을 듣고는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부동산개발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