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코로나19 방역 완화' 미국 등 24곳 여행경보 하향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정연우 기자
입력 2022-11-29 16:03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 코로나19 동향 점검 결과…스리링카, 카메룬 등 9개국 2단계 하향

서울 광화문 외교부 청사 전경.[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외교부는 국내 방역 조치 기조와 전 세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동향 등을 반영, 29일부터 미국 등 24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1단계(여행유의)로 하향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에 따라 미국, 영국, 독일, 프랑스 등 24개국을 여행경보 2단계(여행자제)에서 1단계로, 스리랑카, 카메룬 등 9개국은 여행경보 특별여행주의보(긴급용무 아닌 한 여행취소·연기)에서 2단계로 하향 조정됐다.
 
우리나라 여행경보 단계는 1단계, 2단계, 특별여행주의보, 3단계(여행취소·연기), 4단계(여행금지) 등으로 나뉜다.
 
외교부는 "러시아,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12개국에 대한 기존의 특별여행주의보는 유지하며 3단계, 4단계 발령 국가·지역의 경보도 현행 단계를 유지한다"고 전했다. 
 
더불어 "향후 여행경보 조정 시기를 분기에서 반기로 변경하며 급격한 방역상황 변동 등이 있는 국가에 대해서는 수시 조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웹툰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